개인휴대단말기(PDA) 전문업체 제이텔(대표 박영훈)은 셀빅XG용 MP3플레이어 모듈을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 모듈은 셀빅XG의 슬롯에 장착,MP3플레이어는 물론 스피커를 연결해서 미니 오디오 시스템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1백28MB 메모리가 내장돼 40곡의 MP3 파일을 저장할 수 있다.

1회 충전으로 최대 18시간 연속 재생이 가능하다.

또 최대 8시간까지 녹음할 수 있는 보이스 레코딩 기능도 탑재했다.

소비자가격은 11만9천9백원이며 제이텔 홈페이지(www.jtel.co.kr)에서 판매한다.

(031)711-9555

박영태 기자 py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