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시스템통합)업체인 삼성SDS(대표 김홍기)와 PDA 전문업체인 제이텔(대표 박영훈)이 전략적으로 제휴하고 모바일SI사업을 함께 벌이기로 했다.

양사는 6일 삼성SDS의 SI 기술과 제이텔의 모바일 기술을 결합해 모바일SI사업을 함께 추진한다는 내용의 제휴를 했으며 최근 각사별로 전담조직을 구성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국내에서는 물류·제조업체를 대상으로 모바일SI 수요를 개척하고 해외 이동통신사업자들에 국산 장비로 무선데이터시스템을 구축케 하는 마케팅을 함께 펼치기로 했다.

특히 국산 기술이 인정받고 있는 동남아에서는 삼성SDS의 모바일 애플리케이션과 제이텔의 PDA를 접목해 모바일 서비스를 제공할 경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삼성SDS 관계자는 "모바일SI를 새로운 전략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면서 "앞으로 SI 프로젝트를 수행할 때 제이텔의 모바일 솔루션과 기술을 지원받아 모바일 환경을 조성하고 다양한 모바일 솔루션 사업기반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김광현 기자 khki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