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사장 표문수)은 13일부터 2002 월드컵을 앞두고 급증하는 외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PDA(개인휴대단말기)를 통해 음성통화 서비스와 관광정보를 제공하는 관광PDA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 서비스는 음성통화는 물론 e-메일 실시간 확인, 영어와 일어로 제작된 관광, 교통, 쇼핑, 할인쿠폰, 통역, 비즈니스 정보 등 가이드가 필요 없을 정도의 다양한 콘텐츠를 cdma2000-1x의 고속무선 데이터통신을 통해 제공한다. 이에 따라 외국인 관광객들은 호텔에서 관광 PDA 단말기를 임대해 사용할 수 있으며, 사용후 반납하면 SK텔레콤의 `실시간 과금시스템'을 통해 즉시 정산, 이용요금을 납부할 수 있게 된다. SK텔레콤은 우선 조선호텔에서 이 서비스를 시작, 특급호텔을 중심으로 공항, 여행사, 항공사 등으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관광PDA 서비스에 사용되는 PDA단말기는 미 컴팩의 `i-PAQ'에 cdma2000-1x 전용키트를 장착한 일체형 단말기가 사용되며 외국인용 콘텐츠는 SDK정보기술과 모비야 가 제공한다. 이용요금은 호텔에 따라 다소 차이가 있으나 정보이용료는 무료이며 PDA 임대료는 하루 2만원 내외, 통화료는 분당 300원 수준이다. (서울=연합뉴스) 이정내기자 jnlee@yonhap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