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F는 내년 1월부터 자사의 016 및 018 PCS(개인휴대통신)요금을 3∼4% 인하할 계획이다.

KTF의 홍원표 신사업총괄 전무는 14일 "SK텔레콤이 내년 1월부터 요금을 8.3%인하할 예정이지만 KTF는 SK텔레콤과의 요금격차 15%를 유지할 필요가 없기 때문에 요금인하율을 3∼4%선에서 검토중"이라고 말했다.

홍 전무는 "오는 16일 외부영입되는 마케팅 전략실장이 취임하는 대로 요금인하율을 최종결정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KTF는 요금인하율이 결정되면 과금시스템 변경을 거쳐 내년 1월부터 요금인하를 시행할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이정내기자 jnlee@yonhap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