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혼란을 야기했던 '코드 레드(Code Red)' 컴퓨터웜 바이러스류의 새로운 변종 2종이 미국과 영국에서 컴퓨터망을 공격하고 있으며 수 천대의 컴퓨터가 추가로 감염될 위험이 있다고 인터넷 보안 전문가들이 5일 경고했다. 미 연방수사국(FBI)의 국가인프라보호센터(NIPC) 대변인은 "최소 2종의 컴퓨터바이러스 변종들이 지난 주 처음 발견된 후 현재 활동중"이라고 말했다. MSNBC방송은 5일 오후에만 40만대의 컴퓨터가 변종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추정된다고 보도했다. 인터넷 보안업체인 시큐리티포커스 닷컴의 대변인도 "변종 바이러스들이 원래의코드 레드 바이러스보다 더 큰 문제"라고 말했다. 시만텍의 바이러스 연구센터도 지난 4일 코드 레드 바이러스의 변종인 '코드 레드.v3' 바이러스를 처음 발견한 후 다수 웹서버들이 이 바이러스에 감명됐다는 보고를 접수했다고 밝히고 이 변종을 위험이 큰 바이러스로 평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영국 내무부도 5일 코드 레드 바이러스류의 새롭고 더 위험한 버전이 확인됐다고 경고했다. 내무부 관계자들은 신형 컴퓨터바이러스는 기존 웜 바이러스에 비해 확산속도가6배나 빠르며 감염될 경우 인터넷 안에서 일어날 수 있는 결과들에서는 아직 정확히알려지지 않고 있다고 덧붙였다. 변종 바이러스들은 기존의 코드 레드 바이러스보다 훨씬 정교하고 감염위험도높은 것으로 알려지고 잇다. 코드 레드는 지난 달 9시간 만에 전세계 컴퓨터단말기 25만대이상을 감염시키고15만여대의 웹사이트를 공격한 것으로 알려졌으나 당초 우려했던 것보다 충격은 덜했었다. (워싱턴 AFP=연합뉴스) ycs@yonhap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