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기업용으로 개발된 국산ERP가 처음으로 기업에 적용됐다. 소프트파워(대표 김길웅)는 18일 동서석유화학에 대기업용 ERP인 "톱 엔터프라이즈"를 구축,가동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톱 엔터프라이즈는 정부가 고급형 ERP의 국산화를 위해 G7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개발한 프로그램으로 소프트파워 서울대 KAIST가 공동으로 개발을 담당했다. 톱 엔터프라이즈에는 외국산 ERP의 기능중 하나인 생산및 물류자원운영을 최적화해주는 시뮬레이션 프로그램이 탑재돼 있는 등 외산 ERP못지않은 기능을 갖추고 있다고 소프트파워측은 설명했다. 이 회사 관계자는 "이번에 톱 엔터프라이즈가 성공적으로 구축됨으로써 석유화학 철강 제지 등 대규모 장치산업에 국산 ERP시스템이 적용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김태완 기자 twkim@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