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우리는 14일 그룹웨어용 방역 솔루션 바이로봇 익스체인지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개인사용자를 위한 컴퓨터 바이러스 백신과 데이터복구 프로그램을 하나로 묶은 ''바이로봇 프로페셔널 플러스''도 동시에 내놓았다.

하우리 관계자는 "바이로봇 익스체인지는 기업별로 다양하게 적용중인 익스체인지 서버 사용 환경에 최적화될 수 있도록 안정성에 강점을 두었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한정진기자 jjha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