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는 인터넷 접속이 가능한 홈네트워크 제품인 `인터넷 전자레인지''와 맛을 최대한 살려주는 `인버터 전자레인지''를 각각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인터넷 전자레인지는 PC와 연결, `드림LG(www.dreamlg.com)''로부터 냉동식품부터 간식까지 모두 110개의 요리 프로그램을 내려받을 수 있고 자주 쓰는 프로그램은 20개까지 기억할 수 있다.

특히 드림LG 사이트에서 프로그램만 받으면 추가정보 입력 없이 시작 버튼만 눌러 조리가 가능하도록 설계됐고 PC로부터 요리 프로그램을 받아 전자레인지에 입력시켜주는 별도의 리모컨도 채용했다.

인버터 전자레인지의 경우 음식물에 따라 전자파의 출력을 2백W부터 1천2백W까지 5단계로 조절해 음식 맛을 한층 높이고 요리 후 5분 뒤에 전원이 차단되는 절전기능을 채택한게 특징이다.

가격은 인터넷 전자레인지가 42만원대, 인버터 전자레인지는 27만원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