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서비스 기업인 유니텔은 29일 일본의 인터넷 통신업체 니프티와 함께 한일간 인터넷 접속시 시내전화요금으로 인터넷을 상호 사용할 수 있는 "유니텔-니프티 로밍서비스"를 30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별도의 가입 절차없이 유니텔 이용자는 자체 이메일 계정과 비밀번호만으로 일본에서 니프티가 제공하는 전화 접속망을 활용할 수 있다.

니프티 이용자도 한국에서 같은 방식으로 유니텔 전화 접속망을 통해 인터넷을 접속할 수 있다.

유니텔은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일본 출장시에 비용부담을 줄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