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통신하이텔은 유료가입자를 대상으로 자신의 사진을 입력하면 이와 유사한 캐리커처를 이미지로 출력할 수 있는 ''하이텔 캐리커처 서비스''(ucari.hitel.net)를 26일부터 제공한다고 밝혔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사이트에서 전용프로그램을 내려받아 설치해야 한다.

프로그램에 사진을 입력하면 캐리커처가 만들어진다.

또 프로그램의 다양한 아이템을 이용해 표정과 이미지를 이용자가 원하는 대로 바꿀 수 있다.

이 소프트웨어는 이놈텍이 제작했다.

하이텔은 서비스 개시를 기념,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캐리커처 선발 콘테스트''를 개최할 예정이다.

송태형 기자 toughl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