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에서 기업과 컨설턴트를 연결해주는 컨설팅 경매사이트가 등장했다.

이노탱크(대표 양은미·www.innotank.com)는 컨설팅을 원하는 기업이 필요로 하는 컨설턴트를 인터넷에서 공개 모집,연결해주는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해 서비스에 나섰다고 26일 밝혔다.

이 사이트는 기업이나 개인이 경영 컨설팅이 필요한 부문을 신청하면 가장 경제적인 비용으로 최적의 컨설팅을 해줄 수 있는 컨설턴트를 찾아 연결해준다.

이노탱크는 중소기업들이 경영 컨설팅의 필요성은 항상 느끼고 있으나 비용이 만만찮은 데다 적절한 컨설턴트를 찾기가 어렵다는 데 착안해 이 사이트를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02)3289-5185

차병석 기자 chab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