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띠앙 야후코리아 등 대형 포털업체들이 웹공간에서 ''사이버 앨범''을 만들고 오프라인으로 출력할 수 있는 ''온라인사진관''서비스에 잇따라 나서고 있다.

네띠앙은 최근 아이미디어(www.iMedia.co.kr)와 제휴를 맺고 ''네띠앙 사진관''(photo.netian.com)을 개설했다.

네띠앙사진관에서는 디지털카메라로 찍은 사진을 곧바로 앨범에 올릴 수 있도록 했다.

또 e메일서비스와 연동,원하는 사진을 e카드로 만들어 보낼 수도 있다.

야후코리아도 한국후지필름과 손잡고 디지털카메라로 찍은 사진등을 ''야후 사진관''(kr.photos.yahoo.com)에 올리면 사진을 인화해 집까지 배달해주는 서비스를 이달중 시작한다.

라이코스코리아(www.lycos.co.kr) 등도 ''온라인 사진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송태형 기자 toughl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