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정, 또 부자증세 강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