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미군 철수 보도 논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