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 판교에 '2.8조 베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