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세지는 미국 '통상 압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