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변혁 시대…다시 시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