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ECD 가입 20년, 머나먼 선진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