흔들리는 '경제 허리' 중견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