뛰는 일본 기업…기는 한국 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