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사 담합 '과잉 제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