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쇼핑, 대형마트 제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