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세 시대' 금융역할 강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