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대표기업들 2분기 마이너스 성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