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X팬오션, 법정관리 신청 후폭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