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말레이시아 ESG 포럼' 첫 개최
말레이시아서 한국 기업 ESG 경영 사례 소개
말레이시아에 진출한 한국 기업들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소개하는 행사가 열렸다.

주말레이시아 대한민국 대사관은 1일 쿠알라룸푸르에서 '제1차 한국-말레이시아 ESG 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2014년부터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과 관련된 행사를 열어온 대사관은 올해부터 이를 ESG 경영을 활성화하기 위한 포럼으로 확대했다.

말레이시아 언스트앤영(EY)과 한국 김&장 ESG경영연구소가 각국 ESG 동향을 소개했다.

삼성전자, 롯데케미칼, 포스코, 코웨이 등 4개 회사는 말레이시아 내 한국 기업을 대표해 ESG 경영 사례를 발표했다.

행사에는 현지 한국 기업인들과 말레이시아 정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여승배 주말레이시아 신임 대사는 재생에너지, 전기차, 그린 수소 등 탄소 중립과 ESG 분야에서 양국 간 협력을 강화해 나가자고 제안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