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극초음속 미사일 전투기 3대 칼리닌그라드 배치"
러시아가 18일(현지시간) 극초음속 미사일 전투기를 서부 역외 영토 칼리닌그라드에 배치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러시아 관영 인테르팍스 통신을 인용해 보도했다.

인테르팍스 통신에 따르면 러시아 국방부는 이날 극초음속 미사일 킨잘을 탑재한 미그(MiG)_31 전투기 3대를 칼리닌그라드 지역으로 이동시켰다면서 24시간 비상 근무 체제로 가동할 것이라고 밝혔다.

칼리닌그라드는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와 유럽연합(EU) 회원국인 폴란드, 리투아니아와 각각 남쪽, 동북쪽으로 국경을 맞댄 러시아의 역외 영토다.

리투아니아가 대러시아 제재의 일환으로 리투아니아를 경유해 칼리닌그라드로 향하는 러시아의 화물 운송을 제한하자 러시아가 "가혹한 조치"로 대응하겠다며 반발하는 등 일촉즉발의 상황이 벌어지기도 했다.

리투아니아가 결국 화물운송 차단 조치를 해제하며 한발 물러섰지만, 러시아가 극초음속 미사일 전투기 3대를 배치하면서 이 지역을 둘러싼 긴장은 다시 고조되고 있다.

이에 앞서 핀란드 국방부는 러시아 미그(MiG)_31 전투기 2대가 러시아로부터 150㎞ 떨어진 자국 포르보 인근 영공을 침범한 것으로 의심된다고 밝혔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