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메니아 시장 내 폭죽 보관소 폭발…1명 사망·45명 부상
14일 오후 아르메니아 수도 예레반의 한 시장에 있는 폭죽 보관소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해 최소 1명이 숨지고 45명이 다쳤다고 AP·로이터 통신 등이 보도했다.

소방 당국은 폭발이 발생한 후 3시간 넘도록 화재 진압과 구조 활동을 벌였다.

진화 중에도 폭죽이 연쇄적으로 터지면서 불길을 잡기까지 애를 먹었다고 소방 당국은 설명했다.

2층 콘크리트 건물로 돼 있던 폭죽 보관소는 짙은 연기를 뿜으며 탔고 건물 주변에 주차된 여러 대의 차량까지 불에 타는 피해를 냈다.

폭죽 보관소에 불이 붙은 경위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