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한 유엔 총장, 윤대통령 면담 사진 올리고 "비핵화 논의 감사"
한국을 방문한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이 12일 윤석열 대통령과 함께 촬영한 사진을 트위터에 올리고 비핵화 논의 등에 대해 감사의 뜻을 전했다.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윤 대통령의 친절한 초청과 핵 비확산, 한반도의 비핵화, 기후변화에 대한 풍부한 논의에 대해 감사를 표한다"고 말했다.

이어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한국의 강력한 헌신이 국가 간 평화와 자연과의 조화에 확실히 기여하고 있다"고 적었다.

일본, 몽골에 이어 11∼12일 서울을 찾은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이날 윤 대통령과 오찬을 함께하면서 북핵 문제와 지역 정세, 기후변화, 지속가능개발목표(SDGs) 등 주요 글로벌 현안을 논의했다.

오찬을 마친 뒤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한반도, 특히 북한의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비핵화(CVID)에 대해 완전한 지지를 표명한다"고 밝힌 바 있다.

이어 박진 외교부 장관과 회담한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1박 2일의 방한 일정을 마치고 유엔본부가 있는 미국 뉴욕행 항공기에 올랐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