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전철 승강장에서 일면식도 없는 여성을 선로로 밀친 30대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사진=SCMP Clips 유튜브 영상 캡쳐

홍콩 전철 승강장에서 일면식도 없는 여성을 선로로 밀친 30대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사진=SCMP Clips 유튜브 영상 캡쳐

홍콩 전철 승강장에서 일면식도 없는 여성을 선로로 밀친 30대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는 지난 28일 33세의 용의자 A씨가 툰문 타이힝역에서 자신을 지나쳐 걸어가는 여성을 선로로 밀어 떨어뜨렸다고 보도했다. 당시 현장은 동영상으로 촬영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퍼져나갔다.

영상에는 47세의 피해 여성 B씨가 1m 아래 승강장으로 떨어진 후 곧바로 일어나는 장면과 A씨가 B씨를 밀친 후 아무일 없다는 듯 천천히 걸어가는 모습이 고스란히 담겼다. 현장에 있던 다른 사람들은 즉각 B씨가 떨어진 현장으로 달려갔다.

B씨는 어깨와 손의 타박상 치료를 위해 병원으로 이송됐고, 현재 퇴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건 직후 즉각 용의자에 대한 수색을 시작한 경찰은 A씨가 타이힝 인근에 거주하며 운송업계에서 운전기사로 일한다는 사실을 파악했고, 홍콩 철도 직원들에 의해 목격된 후 경찰에 체포됐다. 사건 동기 등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사진=SCMP Clips 유튜브

/사진=SCMP Clips 유튜브

이보배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