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날 8천976명으로 늘어…4차 유행 누적 확진자 100만명 넘어
베트남 코로나 '확산일로'…하루 확진자 9천명 육박

베트남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본격적인 확산세로 접어들면서 신규 확진자가 9천명에 육박했다.

13일 베트남 보건 당국에 따르면 전날 확진자는 이틀전에 비해 831명이 늘어난 8천976명이 나왔다.

이에 따라 지난 4월 27일부터 시작된 코로나 4차 유행으로 인한 누적 확진자는 100만3천966명을 기록했다.

호찌민에서 1천388명이 나왔고 동나이성과 안장성에서 각각 813명, 661명이 추가됐다.

중부의 닥농(60명), 응에안(47명), 닌뚜언(47명)에서도 확진자가 계속 나오고 있다.

북부의 공단 지역인 박닌(49명)과 박장(42명)에서도 감염이 퍼지고 있다.

수도 하노이는 176명이 나왔다.

한편 베트남은 전체 인구 9천600만명 중 3천280만명이 접종을 모두 마쳤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