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남아시아를 순방 중인 카멀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왼쪽)이 25일 베트남 하노이 대통령궁에서 보티아인쑤언 베트남국가부주석을 만나 손을 흔들어 보이고 있다. 해리스 부통령은 이날 베트남에 화이자 백신 100만 회분을 무상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미국의 백신 외교를 의식한 중국은 전날 베트남과 기습 회담을 하고 200만 회분의 백신을 기부하겠다고 약속했다.

AFP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