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가디언

출처=가디언

아스트라제네카(AZ)의 코로나19 백신 공동 개발자 중 한명인 세라 길버트 영국 옥스퍼드대 교수를 본뜬 바비 인형이 출시됐다.

3일(현지시간) 가디언에 따르면 바비인형으로 유명한 완구사 마텔은 길버트 교수를 비롯해 코로나19와의 싸움에 참여한 여성 영웅 6명을 롤 모델로 기념하는 바비 인형 시리즈를 출시했다.

이 가운데 길버트 교수를 본뜬 바비 인형은 검은 테 안경을 쓰고 감색 정장과 흰색 블라우스를 입고 있다. 길버트 교수는 "여성들이 과학 분야 진출을 꿈꾸는 일이 좀 더 당연해지는 데 보탬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그는 자신을 닮은 바비 인형 제작을 허락하면서 동시에 마텔의 관련 수익금을 기부받을 곳으로 과학 분야의 여성 비영리 단체(WISE)를 선택했다.

이번 코로나19 여성 영웅 바비인형 시리즈에는 뉴욕 병원에서 코로나19 환자를 치료한 응급실 간호사 에이미 오설리번, 브라질에서 코로나19 변이 유전체의 염기서열을 밝히는 작업을 한 생체의학 연구자 자클린 괴스 드 지저스 등이 포함됐다.

김리안 기자 knr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