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20위 이내 국가 중에서 유일하게 인구 감소

저출생 사회인 일본의 인구가 처음으로 세계 10위 밖으로 밀려났다.

일본 총무성이 25일 발표한 2020년 '국세(國勢)조사 인구 속보 집계 결과'를 보면 작년 10월 1일 기준 일본의 인구(외국인 포함)는 1억2천622만7천 명으로 추산돼 5년 전인 2015년 조사 때보다 약 86만7천 명(0.7%) 줄었다.

유엔의 추계에 비춰보면 지난해 일본의 인구는 세계 11위였다.

비교 가능한 통계가 있는 1950년 이후 일본의 인구 순위로 세계 10위에 들어가지 못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상위 20위에 들어간 국가 중 2015∼2020년 인구 증가율이 마이너스를 기록한 것은 일본이 유일했다.

국세조사에서 일본의 인구가 처음 감소한 것은 2015년이었다.

당시에는 감소율이 0.8%였으며 이번에 감소율이 축소한 것은 외국인 증가 등의 영향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