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서 중남미 첫 태권도 전시회 '한국의 정신' 개최

브라질 한국문화원이 태권도를 주제로 한 전시회를 다음 달 17일까지 문화원 내 문화마당에서 진행한다.

22일(현지시간) 문화원에 따르면 사흘 전 열린 개회식에는 아로우두 마르친스 연방하원의원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개회식에서는 브라질 품새 국가대표로 문화원 시범단이 축하공연을 했다.

문화원은 태권도를 주제로 한 전시회가 중남미 지역에서 열리는 것은 처음이라고 설명했다.

브라질서 중남미 첫 태권도 전시회 '한국의 정신' 개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