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화당 하원의원들, 투표 통해 지도부서 쫓아내
'반트럼프 용납 안해'…미 공화, 반기 들던 체니 의장 결국 축출

미국 공화당이 대표적 반(反)트럼프 인사 리즈 체니 하원 의원총회 의장을 지도부에서 쫓아냈다.

미 공화당 하원의원들은 12일(현지시간) 투표를 통해 체니 의장을 지도부에서 축출하는 결정을 내렸다.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에 대한 체니 의장의 비판이 당의 통합에 방해가 된다는 것인데, 트럼프 전 대통령과 어긋나는 목소리를 용납하지 않겠다는 공화당의 선언이기도 하다.

미 하원 공화당 서열 3위인 체니 의장은 조지 W. 부시 대통령 시절 부통령을 지낸 딕 체니의 딸이다.

의회난입 사태에 따른 트럼프 전 대통령 탄핵심판 당시 탄핵에 찬성했고 트럼프 전 대통령의 대선조작 주장을 비판해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