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1일(현지시간) “해외로 보낼 만큼 코로나19 백신이 충분하지 않다”고 밝혔다. 다만 “사용하지 않는 백신 중 일부를 어떻게 할지 살펴보고 있으며 해외로 백신을 보내는 게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바이든 대통령이 백악관에서 미국의 코로나19 상황과 백신 보급 현황을 설명하고 있다.

AP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