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에즈 운하 정체 해소 근접…"대기중인 61척 오늘중 통과"

수에즈 운하 당국은 2일(현지시간) 거대 컨테이너선 좌초로 촉발된 운하 정체 사태가 해소되는데 아주 가까이 다가섰다고 밝혔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수에즈운하관리청(SCA)의 오사마 라비 청장은 이집트 엑스트라 뉴스 TV에 아직 61척의 배들이 대기하고 있으며 3일 중 통과할 것이라고 말했다.

좌초된 컨테이너선 에버기븐호가 지난달 29일 부양됐을 당시 대기 선박은 422척이었다.

이날 운하 양방향으로 80척 정도가 통과했으며 이 가운데는 미국 항공모함,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 유조선 등이 있었다고 SCA는 성명에서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