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유명 타이어 업체인 '굿이어 타이어 앤드 러버'가 경쟁사인 '쿠퍼 타이어 앤드 러버'를 28억달러(약 3조1천152억원)에 인수하기로 합의했다고 22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 등의 보도에 따르면 굿이어 타이어는 이날 성명을 통해 쿠퍼 타이어 주주에게 주당 41.75달러의 현금과 0.907주의 자사 주식을 제공하는 조건으로 쿠퍼 타이어를 인수, 합병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는 쿠퍼스 타이어의 19일 종가에 24%의 프리미엄을 얹은 수준이다.

굿이어 타이어는 쿠퍼 타이어 인수 합병으로 2년간 1억6천500만달러의 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이번 인수로 미국 시장내 선두 자리를 공고히 하고 중국 시장 점유율도 2배 가까이 늘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1914년 설립된 쿠퍼 타이어는 북미지역 내 매출 5위 업체로, 15개 국가에 1만여명의 직원을 두고 있다.

미 굿이어, 경쟁사 쿠퍼 타이어 3조원대에 인수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