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공포의 7분' 뚫었다…미국 탐사선 화성 착륙 성공

미국의 아홉 번째 화성 탐사선인 퍼시비어런스가 18일(현지시간) 화성 표면에 착륙했다. 퍼시비어런스는 화성에 존재했을지도 모를 고대 생명체의 흔적을 찾는 임무를 수행한다. 퍼시비어런스가 화성 대기 진입에서 착륙에 이르는 ‘공포의 7분’을 뚫고 화성 표면을 촬영해 전송한 첫 이미지(왼쪽). 퍼시비어런스의 착륙 모형도(오른쪽).

NASA 제공·UPI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