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랍에미리트(UAE)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고 귀국한 필리핀 이주노동자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당국이 원인을 분석하고 있다.

19일 현지 일간 인콰이어러에 따르면 지난 1월 5일 UAE에서 필리핀으로 귀국해 같은 달 20일까지 격리한 이주노동자가 지난 9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보건 당국이 밝혔다.

또 이 남성의 가족 7명 가운데 5명이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이 남성은 UAE에서 지난해 12월 중국 시노팜 백신 1차 접종을 하고 지난 1월 2일 2차 접종까지 한 것으로 조사됐다.

백신 접종하고 귀국한 필리핀 이주노동자, 코로나19 확진

이에 따라 당국은 다양한 가능성을 열어 놓고 원인을 분석하고 있다.

한 관계자는 "면역 효과 지속 기간에 대한 확실한 연구 결과가 없다"면서 "백신 접종에 따른 면역 효과가 아직 발현되지 않았을 가능성도 높으며 변이 바이러스에 감염됐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