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해리왕자 부부/사진=AP

영국 해리왕자 부부/사진=AP

영국 해리 왕자 부부가 영국 왕실과 완전히 결별하기로 했다.

로이터통신은 19일(현지시간) "해리 왕자 부부가 여왕에게 왕실 구성원으로 돌아오지 않겠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해리 왕자 부부는 지난해 1월 독립을 선언했고 같은해 4월 왕실을 떠났다. 당시 1년 뒤 왕실과 새로운 관계를 정립하기로 했다. 왕실은 해리 왕자에 대한 후원을 중단하고 명예 직책은 여왕이 회수해서 다른 이들에게 줄 방침이다. 해리 왕자는 2017년 할아버지 필립공으로부터 넘겨받은 왕립해병대 총지휘관 자리를 내려놨으나 명예 직책만 보유했다.

해리 왕자 부부의 대변인은 성명에서 "이들은 영국과 세계에서 의무와 봉사를 할 것이며, 공식 직책은 없어졌지만 대표했던 기관을 계속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해리 왕자 부부는 최근 둘째 아이를 출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다음 달 중 미국 방송인 오프라 윈프리와 첫 인터뷰를 할 예정이다.

정인설 기자 surisur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