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중국산 백신 들고…오지 누비는 터키 의료진

중국산 코로나19 백신인 시노백의 효능에 대한 의구심이 제기되는 가운데 터키가 지난 11일(현지시간) 시노백의 2차 접종을 시작했다. 터키 의료진이 15일 동부 산악지역인 구니야막 마을로 가기 위해 산길을 오르고 있다.

AFP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