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관련 사망자도 10% 감소한 8만1천 명
WHO "지난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16% 감소"

' />
지난 한 주 동안 전 세계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와 사망자 수가 모두 10%대 감소율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AFP통신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세계보건기구(WHO)는 14일까지 한 주간 집계된 전 세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전주와 비교해 16% 감소한 270만 명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같은 기간 코로나19 관련 사망자는 전주 대비 10% 줄어든 8만1천 명으로 보고됐다.

신규 확진자 감소율은 아프리카(20%)와 서태평양(20%·한국 중국 일본 등 동아시아), 유럽(18%), 미주(16%), 동남아시아(13%) 순으로 높았다.

다만 유일하게 지중해 동부지역(중동)에서는 신규 확진자 수가 7% 증가했다.

WHO에 따르면 주간 발생 신규 확진자 수는 5주 연속 감소세를 보이면서 지난달 초 기록한 500만 명의 절반 수준까지 떨어졌다.

이에 테드로스 아드하놈 게브레예수스 WHO 사무총장은 "바이러스 변이가 등장하더라도 간단한 공중보건 정책이 효과를 발휘한다는 점을 보여준다"면서 "이 추세에 어떻게 대응하느냐가 중요하다.

싸움을 멈춘다면 다시 숫자가 늘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영국과 남아프리카공화국발 변이 코로나19가 발견된 국가는 전날 기준 각각 94개국, 46개국으로 늘어났으며, 브라질발 변이 코로나19는 총 21개국에서 발견됐다고 WHO는 발표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