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중부서 버스 수로에 추락…"37명 이상 사망"

인도 중부 마디아프라데시주(州) 시디 지구에서 16일 오전(현지시간) 만원 버스가 수로로 추락, 37명 이상이 사망했다고 AFP통신이 보도했다.

현지 경찰은 "버스가 다리에서 수로로 떨어지면서 많은 이들이 익사했다"며 "지금까지 숨진 이는 37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타임스오브인디아 등 현지 언론은 사망자 수가 이보다 적은 34명이라고 전했다.

운전사를 포함한 7명은 헤엄쳐 나왔지만 아직 여러 명은 실종된 상태다.

보도에 따르면 50∼60명을 태우고 달리던 버스가 다리 위에서 갑자기 중심을 잃고 아래로 추락했다.

현장에서는 주재난대응군 등 구조대가 보트 등을 동원, 실종자 수색을 벌이고 있다.

당국 관계자는 "버스가 완전히 물에 잠긴 탓에 이를 끌어내는데만 3시간 넘게 걸렸다"고 밝혔다.

인도는 도로 사정이 열악한 데다 운전마저 과격해 해마다 약 15만 명이 교통사고로 사망하는 것으로 집계된다.

인도 중부서 버스 수로에 추락…"37명 이상 사망"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