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흐 IOC 위원장 '교도통신' 인터뷰
IOC "도쿄올림픽 올 7월 열릴 것…다른 계획 없어"

오는 7월23일 개막하는 도쿄올림픽이 예정대로 열릴 전망이다.

21일 일본 교도통신은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이 도교올림픽이 올 여름 열릴 것이며 대안은 없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바흐 위원장은 이날 "현재 시점에서 도쿄올림픽이 오는 7월23일에 개막하지 않을 것이라고 여길 이유가 없다"면서 "플랜 B가 없는 이유이자 우리가 올림픽 경기들을 안전하고 성공적으로 치르는 데 전념하고 있는 이유"라고 했다.

일본은 지난해 초 올림픽 개최를 4개월 앞두고 1년 연기했다.

윤진우 기자 jiinw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