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핵과학자 파크리자데 암살 현장. 사진=AP

이란 핵과학자 파크리자데 암살 현장. 사진=AP

이란의 핵 과학자 모센 파크리자데 암살범들 가운데 일부가 체포된 것으로 8일(현지시간) 알려졌다.

로이터통신이 이란 ISNA 통신을 인용 보도한 내용에 따르면 이날 이란 국회의장실 관계자는 "우리 정보기관이 암살 용의자 일부를 체포했다"고 했다. 이 관계자는 "이들을 포함해 암살범들은 법의 심판을 피하지 못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이스라엘이 미국 정보기관의 도움 없이 단독으로 범행을 저지를 수는 없었을 것"이라고도 했다. 이란의 핵무기 개발 설계자로 알려진 파크리자데는 지난달 27일 수도 테헤란에서 살해됐다. 암살에는 위성시스템을 이용한 기관총이 동원됐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