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가 지난 16일 관저에서 취임 후 첫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가 지난 16일 관저에서 취임 후 첫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청와대는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신임 일본 총리가 지난 19일 문재인 대통령의 축하 서한에 대한 답신을 보냈다고 21일 밝혔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에 따르면 스가 총리는 답신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축하 서한에 감사를 표한 데 이어 한일 양국이 중요한 이웃 나라임을 강조했다.

특히 스가 총리는 어려운 문제를 극복해 미래지향적 한일 양국 관계를 구축해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앞선 16일 스가 총리에게 취임 축하 서한을 보낸 바 있다.

조준혁 한경닷컴 기자 pressch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