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REUTERS

사진=REUTERS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4일(현지시간) 홍콩 특별지위를 박탈하는 행정명령에 서명했다고 말했다. 또 홍콩의 언론·집회 자유를 억압하는 중국 당국자와 이들의 거래 은행을 제재하도록 한 법안에 서명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히며 "홍콩은 이제 중국 본토와 똑같이 취급될 것"이라며 "어떤 특권도, 어떤 경제적 (특별)대우도, 어떤 민감 기술 수출도 없을 것"이라고 했다. 이어 "그뿐 아니라 우리는 중국에 대규모 관세를 부과하고 있고, 부과해왔다"고 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날 서명은 중국의 홍콩 국가보안법 강행에 대한 보복 조치다.

워싱턴=주용석 특파원 hohobo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