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中, 한달 미룬 대입시험 시작…코로나 속에도 1071만명 응시

중국 대학입학시험인 ‘가오카오’에 응시한 학생들이 7일 중국 장쑤성 난징의 한 고등학교에 마련된 고사장에 들어가기 위해 줄 서 있다. 중국 전역에서 가오카오는 이날부터 이틀 또는 나흘 동안 진행되며, 올해 응시자 수는 지난해보다 40만 명 늘어난 1071만 명으로 집계됐다. 올해 가오카오 일정은 코로나19 여파로 예년보다 한 달 미뤄졌다. 이날 학생들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를 착용하고 1m 이상 간격을 유지하며 가오카오를 치렀다. 학부모 및 교사, 수험생의 선후배들은 먼발치에서 응원했다.

AFP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